뉴스

영은사에서 새봄 기원 바둑 대회를 열었다

  2017년 2월 18일, 제9회 새봄맞이 기원 바둑 대회가 영은사에서 열었다. 전국 각지에서 20명의 프로 바둑 기수들이 참여하며 절강성내에 바둑계 대표하는 기수와 바둑 애호자들 약 100명이 모였다. 이번 대회는 세 사인기의 형식으로 경기하고, 총 6회 경기가 이틀 동안 진행되었다. 2월 19일에 비둑 대회는 성공적으로 끝났다.

  영은사 감원 곽인법사께서  인사말에서 이와같이 말하셨다 “운림기원(雲林棋院)은 오랫동안 불교 문화와 바둑 문화의 교류에 힘을 쏟아 왔다. 영은사는 여러번 바둑 대회를 주관하여 이것은 영은사가 다원화 문화 교류중에 일환으로 생각했다. 이번 대회는 바둑을 통해서 문화를 교류하면서 기예를 절차탁마하는 것으로 그 인연도 깊 일 수 있다. 바로 소위, 『 승부 속에 항상 상대에 대한 관심이 생기고 사람은 득실의 사이에 본심이 드러나』 처럼 회전의 품성을 닦이기를 희망하다”고 하셨다.

축사하신 곽인스님

바둑 대회 현장

결과를 발표하는  위원장

상을 받은 우수 선수들 

226 人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