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영은사 운림 바둑 대표팀이 티베트 라싸에서 교류를 한다

8월 26일에, 영은사 바둑 문화 교류 센터는 티베트 라싸시 바둑 협회에서 요청을 받고 라싸시에 가서 “기선 사상(棋禪思想)”을 테마로 하는 바둑 교류 활동을 참가했다. 각량스님를 비롯한 영은사 운림 바둑 대표팀의 승려들은 티베트 각지에서 모인 기수과 바둑의 우호적인 대결에서 서로 마음가짐과 터득을 이야기했다.

항저우시 불교 협회는 2009년부터 영은사에서 바둑 문화 교류 센터를 창설했다. 인간 불교의 일환으로 바둑은 항저우 불교계의 대외 문화와 교류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시대의 발전과 더불어 대외적 교류를 중시하며 불교 문화를 앙양하는 것은 불교 문화의 발전과 국제 사회의 항저우 문화적 지위를 올리고 조화로운 사회를 만드는데 크게 영향을 주고 있다.


전원 기념 촬영


라싸·티베트 바둑 협회 대표에게 기념품
“제공(濟公)의 바둑시 도자기”을 기증하신 각량스님


바둑의 대전


서로 기념품을 교환한다


체득을 교류한다

55 人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