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천불해회 동원종지 및 ‘운림컵'제16회 상원절 기원바둑 3인 연합기전이 원만한 폐막을 했다

640.jpeg

 2월 25일 오후, 천불해회 동원종지및 ‘운림컵'제16회 상원절기원바둑3인 연합기전이항저우영은사에서폐막했다. 16개 팀 64명의 기사가 4차례의 좌담 끝에 남무선행의불(南無善行意佛) 팀이우승하였다.

‘운린컵’바둑3인 연합경기전는항주연은사의전통적인바둑경기이다. 바둑교류를 뉴대로 하여 바둑친구를 모으고 바둑선을 탐구하며 바둑문화가 내포한 사상정수를 발양하고 중국 바둑문화의 시대적풍격과 문화적매력을 충분히 보여준다.

640-2.jpeg

올해16회인 이번 대회는 중국바둑협회에서 검정한 최신 바둑 규칙을 채택했고 기사들은 기전을 계기로 바둑을 두면서 인생을 터득하고, 취사선택에서 본심을 터득한다.바둑은 문화 매개체로서 발전 과정에서 서로 다른 시대, 서로 다른 문화의 정신적 자양분을 받아들였다.

불교를믿는양무제(梁)는 바둑을 사찰에들여놓았고, 그때부터"모든 사찰에서 바둑 두는소리을 듣는것"이 널리 알려졌으며, 많은 승려들이 바둑으로 친구를 사귀고바둑을통해법을 설한다. 고승구마라집, 일행 선사및널리알려진도제(道济) 선사는 바둑이 수행에 큰 도움이 된다고 인정하여 바둑 기술이 불교 문화에 융합되어 진화의 경지에 이르렀다고 한다.


92 人数